코로나19극복 영덕사랑상품권 특별할인

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한 20억원 한정 10% 할인판매

이동훈 기자

작성 2020.06.30 11:46 수정 2020.06.30 11:46
영덕사랑상품권 전단지


영덕군이 1일부터 31일까지 영덕사랑상품권을 10% 특별할인판매한다.

 

이번 특별할인판매는 코로나19로 인해 침체된 지역경제를 활성화하기 위한 조치로, 규모는 20억 원이며, 10% 할인된 금액으로 상품권을 구매할 수 있다. 


영덕군은 이번 판매가 지역 내 상가 이용률 증가와 매출증가로 이어져 지역경제가 활성화 될 것으로 보고 있다. 



구매자는 신분증을 지참해 농협은행, 지역농축협, 산림조합, 새마을금고, 신협, 수협 등 28개 판매 대행점에서 개인 월 50만원 한도 내 10% 할인된 금액으로 상품권을 구매할 수 있다. 


영덕사랑상품권은 매장 앞 영덕사랑상품권 가맹점 스티커가 붙어있는 관내 1천500여개 업소에서 사용할 수 있으며, 액면가의 70% 이상을 사용할 경우 전액 환불도 된다. 


이희진 영덕군수는 “코로나19로 인해 소비심리가 위축되어 지역 내 많은 소상공인들이 힘든 시기다. 영덕사랑상품권은 사용자에게는 10% 할인을, 가맹점은 카드수수료 절감과 관내 지역 소비로 이어져 사용자와 소상공인 모두 혜택을 받을 수 있는 장점이 있다. 상품권 할인을 통해 지역상권이 활기를 띄길 바란다”고 말했다. 

 



Copyrights ⓒ 뉴스채널24.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동훈기자 뉴스보기
기사공유처 : 사회안전.학교폭력예방신문